로고

[기업탐방]경관조명,데크,논슬립 생산-디엔피,디엔피테크 김효남대표

시민의 안전과 편리를 위해 제품 개발 매진으로 책임있는 제품을 만들겠습니다.

남양숙 | 기사입력 2022/10/18 [14:11]

[기업탐방]경관조명,데크,논슬립 생산-디엔피,디엔피테크 김효남대표

시민의 안전과 편리를 위해 제품 개발 매진으로 책임있는 제품을 만들겠습니다.

남양숙 | 입력 : 2022/10/18 [14:11]

 [기업탐방]경관조명,데크,논슬립 생산-디엔피,디엔피테크 김효남대표

 

시민의 안전과 편리를 위해 제품 개발 매진으로

책임감 있는 제품을 만들겠습니다.

 

 

  © 투데이경인



2018년도에 창업해 경관조명과 논슬립을 제조해 온 디엔피(D&P).

 

화성에 적을 두고 있던 회사는 2020년도 시흥 2공장에 바닥형 보행신호등 공장을, 올해는 안산 산단로 지식산업센터에 안산영업소 운영을 시작했다.

 

디엔피(D&P)의 주력 제품은 데크이다. 2019년 케이제이앤씨와 공동개발한 퀵클립 모듈방식 데크는 기존 데크의 문제점인 부식, 변색, 갈라짐을 해소하며 안전과 디자인의 두 마리 토끼를 잡았다.

 

특히, 피스와 나사 사용을 하지 않게 된 데크홈과 퀵결합은 데크의 솟아오름과 진동, 수축에 따른 소음발생, 피스 결합체의 돌출에 따른 안전사고 발생을 최소화 했다고 한다. 데크 나무와 모듈 사이에 완충 장치는 안정적인 보행을 가능하게 했다. 퀵결합 장치는 안전과 내구성, 디자인 외에 공사 기간도 효율화해 시공기간과 비용을 절감해 좋은 평판을 받았다고 한다.

 

뛰어난 완공으로 입소문이 나 창업 몇 해만에 학교, 관공서에 활발히 납품하고 있는데, 탄도 앞 안고렴섬 데크와 동탄 호수공원 수문근처의 데크도 현재 진행하고 있는 중요한 공사 수주 건이다.

 

김효남 대표는 “공사 완료한 곳은 수를 셀 수 없을 정도로 많다. 공사 완료 후 반응이 좋을 때 보람을 느낀다. 대부분의 공사 장소가 공공건물과 공간이다 보니 좀 더 책임감을 가지고 한다. 시민들의 안전과 밀접하기 때문에 세심하게 작업을 완료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안전과 내수성을 자랑하는 디엔피(D&P)의 데크 시공 완료 사진 © 투데이경인

 

디엔피(D&P)의 또 다른 주력품은 논슬립이다. 기자가 방문한 날에도 수원의 산의초등학교에서 문의가 왔다고 한다.

 

논슬립은 계단이나 바닥 등의 단차 구분으로 미끄러짐 방지와 안전을 위한 제품이다. 마찰로 인한 내마모, 벗겨짐으로 인한 안전사고를 방지하고자 제품 개발의 업그레이드가 지속적으로 되고 있는 아이템으로 안전성과 편안함을 겸비해 반응이 좋다고 한다.

 

 데크 시공하는 작업  © 투데이경인



빛이 사라진 후에도 발광하는 축광 기술을 논슬립에 적용한 제품은 학교 등에서 특히 유용하고 필요한 제품이다.

 

디엔피(D&P)는 축광 기술을 회사의 다양한 아이템에 적용시킬 계획이다. 그중의 하나가 회사의 또 다른 주력품인 조명과 결합 시키는 것이다.

 

 

 

오랫동안 삼성의 외주사에서 제품 상용화에 따른 다양한 개발에 참여한 김대표는 일찌감치 사업에 눈을 돌렸다. 코로나19로 인한 장기 침체에도 불구하고 디엔피(D&P)가 성장 한 것은 어려운 와중에도 지속적인 제품 개발과 직원들의 노력이라고 한다.

 

  계단의 논슬립 시공 완료 사진 © 투데이경인

 

“개발과 도전이 기업의 연속성을 위한 필연”이라는 김효남 대표는 디엔피(D&P)의 데크와 논슬립, 경관조명 후속으로 회사의 제2차 먹거리로 축광실리콘을 꼽는다. 건설, 인테리어 등 다양하게 쓰이는 실리콘에 축광 기술을 도입할 생각이다. 축광실리콘은 인테리어 조명 뿐만 아니라 화재 시 탈출 유도 등의 효과도 볼 수 있다고 주장한다. 예산이 부족한 경우 논슬립 대체 사용도 가능하다고 한다. 디엔피(D&P)의 또 다른 제2차 먹거리는 가로수물 공급장치.

 

이 제품은 화성시 소상공인연합회의 창업사관학교 동기들과 공동 개발로 2023년 중반기 시제품 출시를 목표로 개발 중이다. 이 제품의 상용화를 위해 협동조합도 설립한 상태다. 특허 출원 중인 이 제품은 공기 중 습도를 나무종류에 따라 필요한 만큼 급수 할 수 있는 설정 시스템을 가진다. 비료 등 관리를 위한 양도 체크하고 투입할 수 있도록 만들 계획이다.

 

디엔피(D&P)의 향후 계획은 기업과 기업, 사람과 사람 사이의 신뢰와 신의를 바탕으로 최고의 제품으로 생산 하는 것이다. 설계, 생산, 시공까지 전 과정의 책임있게 하는 하기 위해 10년 내에 조명사업부, 논슬립사업부, 데크사업부, 해외사업부를 분리, 독립해 성장하게 할 계획을 가지고 있다.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경기도]경기도북부소장서, 202긴급구조종합훈련’ 실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기획탐방 많이 본 기사